상단영역

본문영역

차세대 SRPG 아르케랜드, 양대 마켓 정식 출시

  • 박준수 기자 mill@khplus.kr
  • 입력 2022.12.07 21:54
  • 글씨크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즈룽게임은 ‘아르케랜드’가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제공=즈룽게임
제공=즈룽게임

이용자는 7일부터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아르케랜드’를 검색하여 받을 수 있으며, PC 클라이언트는 공식 사이트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미리 사전 등록에 참가하는 이용자에게는 오픈 즉시 천계의 열쇠 10개, 골드 30만, 시간의 이슬, 한정 테두리 상자 등 푸짐한 보상이 지급된다.

‘아르케랜드’는 즈룽게임 블랙잭 스튜디오가 ‘랑그릿사’를 이어 4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SRPG 차기작으로, 이 게임은 절명 공주 아비아의 운명을 거스르는 모험을 담아냈다.

용린병을 앓고 태어남과 동시에 시한부 선고를 받은 성역의 공주 ‘아비아’는 허약한 몸이지만, 강인한 의지로 강대한 적과 맞서 싸워 나라와 사람의 마음 사이에서 갈등하는 운명을 거스른 모험의 여정을 떠났다. 이용자는 ‘아비아’에 의해 깨어난 이방인으로, ‘아비아’와 함께 천계 대륙을 여행하면서 다양한 동료와 만나고, 잃어버린 기억을 되찾아가는 이야기를 경험할 수 있다.

‘아르케랜드’는 정통한 전투 전략과 플레이가 특징인 차세대 SRPG다. 이 게임은 ‘랑그릿사’의 핵심 플레이를 완벽하게 계승하는 한편, 속성 상극, 직업 특성 등 클래식한 요소는 물론, 선공과 추격, 협공 등 신규 전투 시스템을 자연스럽게 게임에 녹여냈다. 뿐만 아니라, 이용자는 함정 장치 등 다양한 지형요소를 활용해 수십 가지의 클리어 방식을 만들어내는 등 다양한 플레이 방식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아르케랜드’는 게임에 적용된 다양한 서브 퀘스트는 이용자로 하여금 캐릭터들의 전생과 현재를 이해할 수 있게 공을 들였다. 이용자는 야영지에서 모닥불을 피우면서 이야기를 나누고, 좋아하는 캐릭터와 소통하며 상호작용으로 자신만의 스토리 엔딩을 만들 수 있다.

업그레이드된 그래픽과 애니메이션 영화급 시나리오 연출도 이 게임의 돋보이는 점이다. ‘아르케랜드’는 고화질 카툰 렌더링 기술을 사용하여 시각 전환의 자유도를 높이면서도 기존 2D 그래픽을 3D 그래픽의 정교한 모델링으로 업그레이드하여 높은 몰입감과 타격감을 선사할 수 있게 했다. 

‘아르케랜드’는 거장과의 협업을 통해 독보적인 BGM도 제작했다. 비주얼과 플레이 방식은 물론, BGM에서도 유명 작곡가인 ‘시모무라 요코’와 협업하는 한편, 독특하고 혁신적인 판타지 장르 곡을 선사하기 위해 한중일 음악 프로듀서와 음악진도 초청했다. 장르적으로도 교향악과 일렉트로닉, 록 등 다양한 분야를 융합했으며, 음악퀸인 가수 ‘헤이즈’도 게임을 위한 OST ‘Pray’에 참여했다.

‘아르케랜드’는 첫 공개부터 지금까지 반년 동안 이용자들의 기대감을 고조시켜 왔다. 고퀄리티 OST와 PV영상은 공개되자마자 많은 이용자들의 호평을 받았으며, 서울 팝콘과 지스타 등의 오프라인 행사에서는 빛나는 모습으로 큰 관심과 기대를 불러일으키며 사전예약 170만 명을 돌파하기도 했다.

즈룽게임 관계자는 “우리 개발진은 계속 게임의 최적화 작업에 힘을 쏟아 이용자분들에게 최고의 게임 퀄리티를 선사할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경향게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